▒▒ 가슴이 따뜻한 혁명가 조문익 ▒▒
 

커다란.

2006.03.10 12:28

빕니다 조회 수:889

커다랗습니다.

너무 큽니다.

빈자리가, 그가 있던 자리가 너무 큽니다.


그가 홀로 지켜온 그 자리를 우리들 여럿이 달려들어도 지켜내질 못합니다.


짐이 너무 커 그렇게 먼저 가신게 아닌가 싶습니다.

혼자 짊어지기엔 너무 커 그렇게 내려놓고 가신게 아닌가 싶습니다.



이제는 우리가 가겠습니다.

아직은 그 큰 빈자리를 추스리기 어려워 허둥지둥하지만,

열심히 가겠습니다.


혹여나 잘못 걸어가면 꾸짖어주세요.

꿈속에서 그 큰 미소로 꾸짖어주세요.



열심히 걸어가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3 아우에게 (10.02.14)-월출산 온천행 조창익 2010.02.15 497
142 아우에게 (09.08.30)-천막은 아름다워라! 조창익 2009.08.31 496
141 아우에게 (09.09.30) - 아리랑 고개 2009-1 조창익 2009.10.01 496
140 아우에게 (09.10.13)-천관산 2009 조창익 2009.10.14 496
139 아우에게 (09.10.22) - 신부님, 어서 일어나세요, 문규현 신부님 조창익 2009.10.23 496
138 아우에게 (09.11.27) - 파업의 깃발 그리고 - file 조창익 2009.11.28 496
137 아우에게(09.08.22) - 국상 조창익 2009.08.23 495
136 선배님... 서미숙 2009.07.30 494
135 아우에게 (09.10.08) - 공황 그리고 출구 조창익 2009.10.09 494
134 아우에게 (10.02.11)-힘의 근원 file 조창익 2010.02.12 494
133 아우에게 (10.02.27) - 너는 다른 건 다 해도 늙지만 마라! 조창익 2010.02.28 494
132 아우에게(09.08.16)-동행 조창익 2009.08.16 493
131 아우에게 (09.09.03) - 상상력 예찬 조창익 2009.09.04 493
130 아우에게 (10.01.18.)-민중연대 file 조창익 2010.01.19 493
129 아우에게 (09.08.25) - 깃발 조창익 2009.08.26 492
128 아우에게 (10.01.30)-어느 환경미화원의 독백 file 조창익 2010.01.31 492
127 아우에게 (10.01.31)-삼학도 투쟁/화물노동자들의 포효 file 조창익 2010.02.01 491
126 아우에게 (10.02.02)-고재성 교사에 대한 징계방침을 즉각 취소하라! file 조창익 2010.02.03 491
125 아우에게 (09.10.17) - 무안 해제 양매리 농활 조창익 2009.10.19 490
124 아우에게 (09.12.14)-전선 일꾼들의 자맥질 file 조창익 2009.12.15 4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