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슴이 따뜻한 혁명가 조문익 ▒▒
 

민주노총 전북본부 10주년 기념식에 다녀와서

2006.03.10 12:24

그냥 조회 수:993

어제(2월 16일) 민주노총 전북본부 창립 10주년 기념식이 있었습니다.

무니기형을 생각해서 그런지 단촐하게 지난 10년동안 지역본부를 거쳐간 동지들만 초대를 했더군요.

짧은 기념식 시간이였지만, 내내 무니기형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무니기형이 그자리에 있었다면, 아마, 언제나 그랬듯이 민주노총 전북본부 10년사라는 제목으로 책을 한권 만들지 않았을까 생각해 보았습니다.

지역본부 10년, 도저히 무니기형을 빼고는 생각할 수 없는 시간이였습니다.

그런데 그자리에 무니기형은 없었습니다.

지역본부를 건설하려고 동분서주하며, 밤잠을 설치며 뛰어 다녔을 10년전 무니기형을 상상해 봅니다.

교선국장으로, 사무처장으로, 부본부장으로, 온갖 궂은일 다했던,

오늘의 주인공! 무니기형은 그 자리에 없었습니다.

이제 무니기형은 가슴속에만 남아야 할 것 같습니다.

가슴에 묻고 갑니다. 그러나 무니기형이 했던 그 치열함과 열정만은 행동으로 따라 할까 합니다.

무니기형, 형도 하늘에서 보고 감회가 남 다를 것이라 생각하면서도 오늘의 민주노총을 보면 편치는 않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어떻게 이 난관을 극복해 나가야 할지 답을 주세요. 답답합니다.

2006년 2월 17일 오전에 문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 [시]새벽별-박노해 하이하바 2006.03.10 914
22 문익형 안...녕... 2006.03.10 855
21 고 조문익 동지 큰처남이신 이용구님이 조문인사를 보내오셨습니다. 민주노총전북본부 2006.03.10 1034
20 선배님.. 보고싶습니다.. 까미르 2006.03.10 913
19 (펌)조문익3 논실 2006.03.10 909
18 (펌)조문익2 논실 2006.03.10 861
17 (펌)조문익님! 논실 2006.03.10 813
16 [펌]思 故 조문익 ! 당신이 꿈꾸던 세상으로 이용구 2006.03.10 924
15 [조문익] 어느 농촌 활동가의 죽음 이윤보다 인간을 2006.03.10 948
14 커다란. 빕니다 2006.03.10 889
13 [펌]조문익 동지를 그리며 이현승 2006.03.10 848
12 [월간 금비|이 한장의 사진]행복한 운동에 대하여 붉은죽 2006.03.10 1057
11 그런 사람 춘천에서 2006.03.10 909
10 행복한 운동에 대하여 - 조문익 동지의 명복을 빕니다. 이상은 2006.03.10 1032
» 민주노총 전북본부 10주년 기념식에 다녀와서 그냥 2006.03.10 993
8 ‘따스한 혁명가’ 영원히 우리 기억속에 시인 2006.03.10 1006
7 [펌-한겨레]농촌에 산다는 것은 죽음이다 하이하바 2006.03.10 1048
6 그의 심장이 멈출 때, 세상도 멈춰지길 바랬지만 하이하바 2006.03.10 1032
5 함께있지 못해도 같은 꿈을 꿉니다 남도에서 2006.03.10 1102
4 [근조] 故 조문익 동지 추모영상과 추모시 이윤보다 인간을 2006.03.10 1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