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슴이 따뜻한 혁명가 조문익 ▒▒
 

2010년 경인년 새해를 시작하며

2010.02.13 06:41

전준형 조회 수:482

경인년 새해입니다.
모두 건강하게 그리고 힘차게 도약을 해야 할 시기이다.
조문익은 그것을 보여준 인간이며 우리 모두는 조문익의 후예다
조문익의 후예답게 올해는 더 따뜻하게 더 날카롭게 살아가자.
일단 건강이 먼저이다.
약을 제때에 먹으면서 운동으로 체력을 키워나가자!
환자임을 인식하고 스스로의 조절능력을 키워나가자!
세상은 변화하고 있으며 다양한 현상들은 우리를 깨운다.
다만 인간의 무지와 무감각이 그것을 알아채리지 못할 뿐이다.
조문익은 선각자자
그의 신념과 탁월한 분석은 우리가 나아갈 방향을 제시해준다.
세상은 둥글다.
그리고 하나이다.
경인년 우직하게 건강하게 세상을 변화시키고, 나를 변화시키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3 아우에게 (09.12.15)-선배 조창익 2009.12.16 482
362 아우에게 (09.12.23) - 보워터코리아 자본, 미국자본 조창익 2009.12.24 482
» 2010년 경인년 새해를 시작하며 전준형 2010.02.13 482
360 아우에게(2010.03.14) - 작은 충격들 조창익 2010.03.15 482
359 아우에게 (09.09.01) - Come September 조창익 2009.09.02 483
358 아우에게 (09.09.18)-용산의 눈물, 목포의 눈물 조창익 2009.09.19 484
357 아우에게(2010.03.08) - 두리번 두리번 조창익 2010.03.09 484
356 아우에게(2010.03.02) - 진보의 속도 조창익 2010.03.03 485
355 아우게게 2010.03.25 - 가르친다는 것, 다만 희망을 노래하는 것 file 조창익 2010.03.26 485
354 아우에게 (09.11.23) - 단상 조창익 2009.11.24 486
353 아우에게 (09.12.06) - 겨울, 고향 기행 file 조창익 2009.12.07 486
352 아우에게 (10.01.06) -빙원 file 조창익 2010.01.07 486
351 아우에게(2010.03.12) - 세월이 하 수상하니 조창익 2010.03.14 486
350 아우에게 (10.01.04)-망월동 신년 새출발 -합동 시무식 file 조창익 2010.01.05 487
349 아우에게 (09.09.17)-행복한 운동을 위하여 조창익 2009.09.18 488
348 아우에게 (09.10.05) - 어떤 회상 조창익 2009.10.06 488
347 아우에게 (09.10.23) - 별빛 고운 밤에 조창익 2009.10.24 488
346 아우에게(09.08.13)-다음 싸움에선 관 짜놓고 할랍니다. 조창익 2009.08.14 489
345 아우에게 (09.08.19) - 애증의 교차로 조창익 2009.08.20 489
344 아우에게 (09.11.25)-단협 해지 쓰나미 file 조창익 2009.11.25 4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