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슴이 따뜻한 혁명가 조문익 ▒▒
 

<시> 우리 민족/1984/조문익

2006.03.11 13:39

광장 조회 수:1097

우리 민족

산을 신처럼 알고 그 등줄기에
고추 심어온 겨레
숨결 가파를수록
더욱 고와지는 멧밭이랑